• Total | 5,258,958
  • Today | 1,744
  • Yesterday | 2,647


지난 18일(목) 오전 10시,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제37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이 ‘5.18정신 계승, 정의가 승리하는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거행되었습니다. 이번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은 1만명 이상이 참석하였는데요. 특히 이번 기념식에는 5.18민주유공자 유가족뿐만 아니라 민주화운동 관련 단체와 세월호 유가족 등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셨습니다.


▲국립5.18민주묘지에 대한 팜플렛


▲기념식이 진행되는 행사장 입구


기념식은 오전 10시, 사전 공연으로 광주 시립합창단의 공연으로 시작됐습니다.


▲기념식장으로 이동하는 문재인 대통령과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5·18단체 대표


이번 기념식은 문재인 대통령과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정세균 국회의장을 포함하여 민주화운동 관련단체장 등 정부와 정당 대표들이 대거 참석하였습니다. 사전 공연이 끝난 후 국기에 대한 경례와 애국가 제창, 묵념 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모든 참석자들은 묵념의 시간을 통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5.18 민주화운동 희생영령을 추모하였습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과 5·18단체대표 등의 헌화 및 분향이 진행되었습니다. 


▲ 기념사를 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은 기념사를 통해 “오월 광주의 시민들이 나눈 ‘주먹밥과 헌혈’이야말로 우리의 자존의 역사입니다. 민주주의의 참 모습입니다. 목숨이 오가는 극한 상황에서도 절제력을 잃지 않고 민주주의를 지켜낸 광주정신은 그대로 촛불광장에서 부활했습니다. 촛불은 5.18민주화운동의 정신 위에서 국민주권시대를 열었습니다. 국민이 대한민국의 주인임을 선언했습니다”라고 말하며 5.18민주화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강조하였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기념사 이후 진행된 기념공연은 총 3막으로 진행되었는데요. 1막에서 5.18민주화운동 당시 아버지를 잃은 김소형(37) 씨의 사연이 공개되었습니다. 5.18민주화운동 당시 김 씨의 아버지 김재평 씨는 김 씨의 출생 소식을 듣고 산부인과로 향하던 중 계엄군의 총탄에 희생되었다고 합니다. 단 한 번도 마음 편히 생일을 보낼 수 없었다는 김 씨의 말에 모두가 눈물을 훔쳤습니다.  


“아버지, 당신이 제게 사랑이었음을.

당신을 비롯한 37년 전의 모든 아버지들이

우리가 행복하게 걸어갈 내일의 밝은 길을 열어주셨음을.

사랑합니다 아버지.”

 


이후 참석자들은 모두 자리에서 일어나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였습니다.



1993년 문민정부가 출범하고 나서야 민주화운동으로 재평가된 1980년 5월 광주 시민들의 민주주의를 향한 정당한 항거. 우리는 대한민국의 민주주의의 초석이 된 5.18민주영령들의 한 맺힌 노력을 결코 잊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5.18민주영령 분들께 깊은 감사와 존경을 표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카테고리 (4291)
알림-터[소식&공지사항] (342)
국가보훈처 소식 (274)
보훈행사일정 (65)
정책-터[보훈정책] (646)
훈훈한 보훈 정책 (417)
인포그래픽 (66)
카드뉴스 (68)
정책브리핑 (94)
궁금-터[호국보훈이야.. (948)
이달의 독립운동가 (100)
이달의 6·25전쟁 호.. (77)
독립 이야기 (392)
국가 수호 이야기 (136)
민주 이야기 (33)
웹툰 (209)
훈훈-터[온라인기자단] (1866)
훈남훈녀 온라인기자단 (1859)
얻을-터[이벤트&이야기] (479)
훈터 이벤트 (342)
보훈 퀴즈의 신 (135)
금주의 인기 포스트
9사단 '상승백마'의 기원, 뺏고 빼앗긴 치열했던 백마고지 전투
[이봉창 의사 서거 85주기] 적의 심장에 폭탄을 던진 한인 청년
[훈터와 함께 떠나는 보훈 여행] 유관순열사의 흔적을 따라 떠나는 천안 역사 여행
[제67주년 재일학도의용군 6.25 참전 기념] 재일동포의 이름으로 조국을 위해 싸우다
국가보훈처 동영상
청년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