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6,334,321
  • Today | 39
  • Yesterday | 838


그렇다. 될 수 있는 수단이 있다면 어디까지든지 하려고 하고,

또 먼저도 말하였지만 금번 독립운동은 우리 동지들만으로 한 것이지 

외국 사람이나 외국에 재주(在住)하는 조선 사람이라든지

 또는 학생 등과는 하등 관계가 없으며

일본 정부에 대하여 청원한 일에 있어서도 

외국 사람의 조력을 요할 필요는 털끝만큼도 없었다.”

 

- 191931, 태화관에서 독립선언식 거행 이후

경무총감부에서 피고는 금후에도 조선의 국권회복운동을 할 것인가라는

일본인 검사의 질문에 남강 이승훈 선생의 답변

 

날씨가 쌀쌀하긴 하나, 곧 벚꽃이 피기 시작하는 봄이 오면 서울 어린이 대공원은 데이트를 하는 커플, 봄나들이를 나온 가족들로 인해 인산인해가 되곤 합니다.

여러분은 이곳에 99년 전 3.1운동 당시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이었던 남강 이승훈 선생의 동상이 있다는 것 알고 계셨나요

저는 이번에 남강 이승훈 선생의 생애에 대해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남강 이승훈 선생 (출처: 남강문화재단)

 

3.1운동 당시 민족대표 33인으로 기독교 대표였던 이승훈 선생.

이승훈 선생은 1864325일 평안북도 정주에서 출생하였습니다. 선생은 일찍이 부모를 여의고 상점의 점원으로 일하며 재산을 모았습니다1894년 청일전쟁이 발발하자 선생은 소유하고 있던 재산을 잃는 아픔을 겪었으나, 이후 침착하게 공장을 다시 일으켜 굴지의 사업가가 되었습니다그는 오산면에서 인근의 소년들을 모아 가르치기도 하였습니다.

 

서울 어린이대공원에 위치한 남강 이승훈 선생의 동상

 

외세와 민족문제에 눈을 뜨다

 

후진 양성을 하면서 지내던 이승훈 선생은 1907, 평양에서 안창호 선생의 교육진흥론강연을 듣게 됩니다. 당시는 을사늑약이 강제로 체결되고 고종이 강제로 물러나면서 나라의 정세가 위태로운 시기였습니다.

이때 선생은 나라가 없이는 집도 몸도 있을 수 없고, 민족이 천대받을 때에 나 혼자만 영광을 누릴 수는 없소라고 하는 안창호 선생의 연설을 듣고 크게 감명을 받았고, 이후 민족교육운동의 일환으로 강명의숙(소학교)과 오산학교(현재 오산중·고등학교의 전신)를 건립하는 한편, 항일 비밀결사단체인 신민회에 가입하여 활동했습니다.

 

교육사업에 힘쓰던 이승훈 선생은 19112, 이승훈 선생은 안악 사건(1910년 말 안중근 의사의 사촌동생 안명근 선생이 독립 군자금을 모금한 일)에 연루되어 제주도로 유배되었고, 같은 해 9월에는 105인 사건(1911년 일본총독부가 민족 해방 운동을 탄압하기 위하여 데라우치 마사타케 총독의 암살미수사건을 조작하여 105인의 독립운동가를 감옥에 가둔 사건)에 연루되어 10년형을 선고받고 42개월 간 옥고를 치렀습니다.

 

3.1운동 당시 민족대표 33인 중 한 사람으로 독립선언서에 서명하다

 

오랜 기간 옥고를 치렀음에도, 선생의 독립정신은 꺾이지 않았습니다.

191931일 오후 2, 이승훈 선생을 비롯한 민족대표 33인은 태화관에 모여 독립선언식을 거행했습니다. 만세삼창을 외치던 이들은 일경에 체포되었고, 이승훈 선생은 3년형을 받아 서대문형무소에서 옥고를 치렀습니다출옥 이후 선생은 고향으로 내려와 오산학교를 정비했고, 동아일보 사장에 취임하기도 했습니다.

말년에 선생은 오산학교의 경영에 힘쓰다가 산업 발달을 목적으로 하는 자면회를 조직하여 농가의 부수입을 올리게 하고, 자신의 사유지를 제공하여 공동 경작하게 하는 등 농촌 부흥에도 힘썼습니다.

193058, 여느 때처럼 오산학교를 돌아보고 학생들 앞에서 훈화를 하고, 집으로 돌아와 자면회 사람들을 모아놓고 이야기를 나누던 선생은 갑자기 병이 나 이튿날인 59, 67세를 일기로 별세하였습니다.

정부는 선생의 공훈을 기리어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하였습니다.

 

 

오는 323() 오후 2, 서울 용산구의 남강기념관에서 <남강 이승훈 선생 탄신 154주년 기념행사>가 열립니다.

 

일제의 가혹한 탄압에도 굴하지 않고, 교육을 통해 민족의식 고취를 꿈꿨던 남강 이승훈 선생. 이승훈 선생의 독립정신을 기억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참고자료

공훈록

http://www.mpva.go.kr/narasarang/gonghun_view.asp?id=5792&ipp=10000

두산백과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135027&cid=40942&categoryId=34328

한국민족문화대백과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579853&cid=46623&categoryId=46623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3.24 14: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이네요

카테고리
카테고리 (4291)
알림-터[소식&공지사항] (342)
국가보훈처 소식 (274)
보훈행사일정 (65)
정책-터[보훈정책] (646)
훈훈한 보훈 정책 (417)
인포그래픽 (66)
카드뉴스 (68)
정책브리핑 (94)
궁금-터[호국보훈이야.. (948)
이달의 독립운동가 (100)
이달의 6·25전쟁영웅 (77)
독립 이야기 (392)
국가 수호 이야기 (136)
민주 이야기 (33)
웹툰 (209)
훈훈-터[온라인기자단] (1866)
훈남훈녀 온라인기자단 (1859)
얻을-터[이벤트&이야기] (479)
훈터 이벤트 (342)
보훈 퀴즈의 신 (135)
금주의
'2018년 제3차 대학생 국외 독립운동사적지 탐방' 참가자를 모집합니다!
현장과 사람 중심의 따뜻한 보훈을 체험하다! 국가보훈처 창설 제57주년 기념식 취재기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의 건립 방향을 모색하는 학술회의 및 공청회가 열립니다.
국가보훈처 창설 제57주년 기념식, 따뜻한 보훈이 가득했던 현장 속으로
국가보훈처 동영상
청년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