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5,946,873
  • Today | 739
  • Yesterday | 2,998

안녕하세요, 훈터 독자 여러분. 지난 6월 6일은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기리고, 추모하는 현충일이었습니다.


▲ 제63회 현충일 추념식


이번 현충일 추념식은 19년 만에 서울이 아닌,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거행되었습니다. 이번 추념식은 ‘428030,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당신을 기억합니다’라는 주제로,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모든 분들을 잊지 않고 기억하는 현충일의 의미를 국민 모두가 마음 깊이 새기는 시간이었습니다.



▲ 무연고 묘지에서 묵념하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출처: 효자동사진관)


9시 50분 경, 문재인 대통령과 영부인 김정숙 여사는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및 권율정 국립대전현충원장과 함께 무연고 묘지를 참배했습니다.


참배 대상인 고(故) 김기억 육군중사는 6.25전쟁에 참전하여 1953년 만24세에 양구전투에서 전사하였는데요. 돌아가시기 전에 자녀가 없었기에, 이분의 묘는 무연고 묘지로 남아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가족들의 이름이 새겨지는 자리인 비석 옆면이 비어있는 김기억 중사의 묘비를 바라보며 한참동안 무연고 묘지를 떠나지 않았습니다.



▲ 오전 10시, 묵념하는 참석자들


▲ 헌화 및 묵념


오전 10시, 국민 모두가 하나 되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1분간 묵념했습니다. 이어 군복무 연예인(지창욱씨, 주원씨, 강하늘씨, 임시완씨)의 선도로 애국가를 4절까지 제창하였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대표로 애국지사, 참전유공자, 유족 대표, 보훈단체장 등 내빈들과 함께 헌화와 분향을 한 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올렸습니다.


▲ 추모헌시를 낭독하는 한지민씨 (출처: 효자동사진관)


이어진 추모헌시에서는 배우 한지민씨가 이해인 수녀가 지은 ‘우리 모두 초록빛 평화가 되게 하소서’를 낭독했습니다.


‘피보다 진한 그리움으로 다시 불러보는 이름.

세월이 가도 시들지 않는 사랑으로 겨레의 가슴 속에 푸른 별로 뜨는 님들이여.’


▲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고(故) 정연호 경위의 아들 정준용군에게 순직한 아버지의 국가유공자 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또한, 위험을 무릅쓰고 국가를 위해 자신의 임무를 다하다 순직하신 군인, 경찰, 소방공무원 등 제복근무자의 유족에게 문재인 대통령이 국가유공자 증서를 수여하였습니다.

이번 추념식에서는 국가유공자 수권유족 본인에 한하지 않고 배우자, 자녀, 또는 부모님이 함께 증서를 수여받아 가족을 국가의 품에 바친 보훈가족에게 예우를 다했습니다. 


▲ 추념사를 하는 문재인 대통령


이어지는 현충일 추념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국민과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 여러분께 깊은 존경의 마음과 유가족에 대한 애도의 마음을 전했습니다.


이어서 국가보훈처의 장관급 격상 및 보훈 예산 규모가 사상 최초 5조원을 넘어섰다는 사실을 전하며 국민을 위한 모든 희생과 헌신에 보답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전했습니다. 

 

“보훈은 국가를 위한 헌신에 대한 존경입니다. 보훈은 이웃을 위한 희생이 가치 있는 삶이라는 것을 우리 모두의 가슴에 깊이 새기는 일입니다. 

그래서 보훈은 나라를 나라답게 만드는 기본입니다. 우리 정부는 모든 애국을 공경하는 마음으로 보훈을 더 잘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애국에는 보수와 진보가 따로일 수 없다며, 나라를 나라답게 만드는 일에 국민들께서 함께 마음을 모아주시기를 바란다는 마음을 전했습니다.


▲ 추모공연에서 가수 최백호씨, 군복무 연예인(지창욱씨, 주원씨, 강하늘씨, 임시완씨)이 ‘늙은 군인의 노래’를 부르는 모습



▲ 순직 소방공무원묘역에서 거행된 추모식 (출처: 효자동사진관)


▲ 천안함 46용사묘역과 서해수호 특별묘역을 참배하는 문재인 대통령 (출처 : 효자동사진관)


추념식의 마지막 순서로, 순직 소방공무원묘역에서 올해 초 순직한 소방공무원 3분의 추모식이 거행되었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희생한 분들에게 예의를 다하고, 유족에게 위로를 전했습니다.


추념식 후에는 천안함 46용사묘역과 서해수호 특별묘역(제2연평해전, 연평도포격도발 묘역)을 참배하여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하여 목숨을 바친 호국영령의 헌신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이 거행된 대전국립현충원


제63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대한민국은 애국영령과 의인, 민주열사의 뜻을 기리고 가족들의 슬픔을 조금이나마 보듬을 수 있도록 국가의 책임을 다하겠다는 뜻을 강조했습니다.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고 그 고귀한 정신을 이어나가는 것, 바로 우리 모두의 역할과 의무일 것입니다.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실은 이렇습니다]

‘보훈급여 인상에 의료급여 줄줄이 탈락’

(KBS ‘뉴스7’, ‘18.6.6.)

보도내용의 사실은 이렇습니다.

  

 

보훈급여 인상에 의료급여 줄줄이 탈락’(‘18.6.6, KBS ‘뉴스7’)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설명 드립니다.

 

이번 KBS에서 보도된 사례는 금년 보훈 보상금이 대폭 인상됨으로 인해 소득인정액이 1인 의료급여기준을 초과하여 나타난 이례적인 상황입니다.

 

<의료급여>는 생활유지 능력이 없거나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 국민의 의료문제를 국가가 보장하는 공공부조제도입니다. 다만, 국가를 위해 희생한 국가유공자는 예우를 위해 별도의 의료급여 기준을 적용받고 있습니다.

 

국가보훈처는 관련 문제점이 발견됨에 따라 보훈 보상금 상승으로 <의료급여>에서 탈락한 국가유공자에 대하여 전수조사 하였으며, 이미 관계부처와 중장기적 방안모색을 전제로 <보훈급여금>만으로 의료급여 기준에서 제외되는 1인 취약가구 세대의 탈락 보류를 결정하였습니다.


국가보훈처는 앞으로도 관계부처와 지속적인 협의를 통하여 국가유공자 <의료급여> 탈락률을 최소화할 수 있는 <의료급여 기준>을 만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대한독립만세

    2018.06.18 1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거에는 독립유공자 손자면 직장유무와 관계없이 의료급여 선택할 수 있었는데..언제부터인가...선택복지 한다고 하더라...나도 선택적으로 독립운동 해야겠다...선택독립운동....

안녕하세요, 훈터 독자 여러분.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일상생활에서도 우리나라에 대한 사랑과, 국가유공자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고 싶지 않으신가요? 여러분께 ‘나라사랑큰나무’를 소개해드립니다.


# 내 가슴에 달린 또 하나의 태극기, 나라사랑큰나무!


나라사랑큰나무는 ‘내 가슴에 달린 또 하나의 태극기’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데요. 태극기가 나라에 대한 애국심을 표현하듯이, 나라사랑큰나무는 우리나라를 소중히 여기는 마음을 표현하는 또 하나의 중요한 상징물입니다.


나라사랑큰나무의 태극무늬는 국가를 위해 희생, 공헌한 국가유공자의 애국심을, 태극기 아래에 자리한 파랑새와 새싹은 자유와 내일에 대한 희망을 상징합니다.


▲ 나라사랑큰나무


#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달기 캠페인이란?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달기 캠페인은 광복 60주년이자 6.25전쟁 55주년을 맞이한 2005년부터 시작되었습니다. 가슴에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를 패용함으로써 조국의 소중함을 되새겨보고 국가유공자에 대한 감사함을 표현하는 캠페인입니다.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달기 캠페인이 펼쳐지는데요.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를 달면 대한민국에 대한 커다란 사랑을 표현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풍성한 할인혜택 역시 받으실 수 있습니다.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를 달고 제2롯데월드 아쿠아리움, 롯데월드 어드벤처, 서울랜드에 입장 시 할인혜택이 제공됩니다.



# 나라사랑큰나무 배지 달기에 함께해주세요!


지난 6월 1일자 청와대 페이스북에서 방송된 '11시 50분 청와대입니다.'에서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나라사랑큰나무가 소개되었는데요.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과 김선 뉴미디어 비서관실 행정관이 직접 배지를 패용하며 배지에 대해 알려주었습니다.


▲ 6월 1일, ‘11시 50분 청와대입니다.’에서 소개된 나라사랑큰나무 배지 (출처: 청와대 페이스북)


문재인 대통령 또한 작년 6월, 호국보훈의 달에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를 패용하고 공식 행사에 참석하였습니다. 

2017년 거행되었던 제62회 현충일 추념식과, 식후 중앙보훈병원 위문방문 당시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를 패용한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 제62회 현충일 추념식에 나라사랑큰나무 배지를 패용하고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현충일 추념식 이후 중앙보훈병원을 방문하며 나랑사랑큰나무 배지를 패용했습니다. (출처: 효자동사진관)


# 나라사랑큰나무 배지, 어떻게 신청하나요?


여러분도 나라사랑큰나무 배지 달기 캠페인에 함께하고 싶지 않으신가요?

배지는 나라사랑큰나무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습니다. 간단한 개인정보 동의 절차와 정보입력을 하면 배지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현재 개인당 5개 이하로 신청 가능하니 수령하셔서 주변의 친구, 가족들과도 나라사랑의 마음을 나누어 주세요.


▼ 아래 포스터 클릭 시 나라사랑큰나무 배지 신청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내 가슴에 달린 또 하나의 태극기!

6월 호국보훈의 달에는 나라사랑큰나무 배지와 함께하며 여러분의 나라사랑 마음을 널리 알리고, 나누어 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카테고리 (4291)
알림-터[소식&공지사항] (342)
국가보훈처 소식 (274)
보훈행사일정 (65)
정책-터[보훈정책] (646)
훈훈한 보훈 정책 (417)
인포그래픽 (66)
카드뉴스 (68)
정책브리핑 (94)
궁금-터[호국보훈이야.. (948)
이달의 독립운동가 (100)
이달의 6·25전쟁영웅 (77)
독립 이야기 (392)
국가 수호 이야기 (136)
민주 이야기 (33)
웹툰 (209)
훈훈-터[온라인기자단] (1866)
훈남훈녀 온라인기자단 (1859)
얻을-터[이벤트&이야기] (479)
훈터 이벤트 (342)
보훈 퀴즈의 신 (135)
금주의 인기 포스트
6월 호국보훈의 달 감사댓글 이벤트, '호국보훈의 달, 한 방에 정리!'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 강화, ‘국가유공자 사망시 대통령 명의의 근조기를 증정합니다’
광복단 결사대 기념탑에서, 한훈 선생과 광복단 결사대의 투신을 알아보다
'호국보훈의 달', 기억하고 감사하고 추모하는 6월
국가보훈처 동영상
청년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