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5,593,080
  • Today | 996
  • Yesterday | 2,082

 

 

 

 

 

 

 

 

의병에서 독립군으로, 무장투쟁을 주도한 지도자

안중근 의사의 동지, 조응순 선생


조응순 선생은 1908년부터 1920년대 전반에 이르러 연해주와 북만주 등지에서 무장투쟁을 주도한 대표적 지도자입니다.


1908년, 조응순 선생은 연해주에서 전제익 의진에 들어가 의병 300여 명과 함께 일본군과 교전을 벌였습니다.

1914년에는 합성학교를 설립하고 이범윤, 최재형 선생과 함께 독립운동 방략을 협의하기도 했지요.


1909년, 안중근 의사 등 12명과 함께 독립운동에 헌신할 것을 다짐하며 단지동맹을 맺었고, 이토 히로부미 처단 의거에도 일조했습니다.


1919년 한국독립단을 결성하고 부단장으로서 일본 관헌을 공격했고,

1921년 한국의용군 결사대장으로 대원을 모집하고 군자금을 모아 임시정부에 보내다 체포되어 옥고를 치렀습니다.


조응순 선생의 형(刑) 집행 내역이 기록된 '신분장 지문원지'에는 왼손 네 번째 손가락의 지문이 찍혀 있지 않습니다. 안중근 의사 등 12명과 함께 단지동맹을 맺었기 때문이지요.


조응순 선생은 지난 11월 17일, 제78회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건국훈장 독립장에 추서되었습니다.


일제강점기, 연해주와 북만주 등지에서 독립을 위해 헌신했던 조응순 선생을 기억해 주세요.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유진

    2017.12.22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억하겠습니당!!!

 

 

 

 

 

 

 

 

오랜 시간을 건너 돌아온 사랑하는 나의 조국, 대한민국

- 국외 안장 독립유공자 이여송, 임성실 지사 유해봉환 및 안장식 -

 

지난 11월 15일, 국외에서 독립운동을 펼치다 돌아가신 이여송, 임성실 지사의 유해가 광복 이후 72년 만에 다시 고국의 품으로 돌아왔습니다.

 

이여송 순국선열은 1930년대 만주에서 항일 무장투쟁의 선봉에 섰던 조선혁명군 제1사 부관이었습니다. 선열께서는 무기 구입 책임을 맡아 독립투쟁을 펼쳤고, 1936년 중국 집안현에서 항일전투 도중 전사하였습니다.

 

임성실 애국지사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다뉴바에서 대한여자애국단을 결성하고, 그 단체의 다뉴바 지부 단장으로 활약하였습니다. 또한, 지사께서는 1919년부터 1944년까지 여러 차례 독립운동 자금을 지원하였습니다.

임성실 지사는 조국 광복의 소식을 들었지만, 고국으로 돌아오지 못한 채 1947년 65세를 일기로 미국에서 타계하였습니다.

 

현재 우리는 선열들이 간절히 염원했던 독립된 나라에서 자유를 누리며 살고 있습니다. 그 분들의 숭고한 희생을 늘 기억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국과 미국에 안장되어 있던 이여송 순국선열과 임성실 애국지사의 유해는 11월 15일(수) 인천국제공항에서 봉영되어 16일(목), 국립대전현충원 애국지사 묘역에 안장되었습니다.

 

늦었지만, 두 분을 이제부터라도 대한민국이 정성으로 모시겠습니다.

부디 고국의 품에서 편안히 쉬시길 기원합니다.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유진

    2017.11.26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숭고한 희생 늘 기억하겠습니당!!!

 

 

 

 

 

 

 

 

<제78회 순국선열의 날> - 그들이 남긴 말

 

순국선열이란?

- 일제의 국권침탈 전후로부터 1945년 8월 14일까지 국내외에서 일제의 국권침탈을 반대하거나 독립운동을 위하여 일제에 항거하다가 그 반대나 항거로 인하여 순국한 자로서, 그 공로로 건국훈장, 건국포장, 또는 대통령 표창을 받은 자

* 「독립유공자 예우에 관한 법률」 제4조 제1호

 

대한민국 임시정부는 대한제국의 국권이 실질적으로 침탈당한 1905년 11월 17일 을사늑약일을 전후하여 많은 분들이 나라를 위해 순국하였으므로, 1939년에 이 날을 '순국선열 공동 기념일'로 제정하였습니다.

그리고 1997년, 이 날은 정부기념일인 '순국선열의 날'로 복원되었습니다.

 

평생 나라를 위해 헌신하며 독립을 염원했지만, 끝내 광복을 보지 못하고 생을 마감했던 순국선열, 그들이 남긴 말을 소개합니다.

 

현재 국가보훈처 페이스북과 트위터에서 순국선열의 날을 기념하여 퀴즈 이벤트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아래 이미지 클릭시 페이스북 이벤트 게시물로 이동됩니다.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 위 이미지 클릭시 국가보훈처 페이스북 이벤트 게시물로 이동합니다.

 

트위터 이벤트 참여하기goo.gl/kscaai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카테고리 (4291)
알림-터[소식&공지사항] (342)
국가보훈처 소식 (274)
보훈행사일정 (65)
정책-터[보훈정책] (646)
훈훈한 보훈 정책 (417)
인포그래픽 (66)
카드뉴스 (68)
정책브리핑 (94)
궁금-터[호국보훈이야.. (948)
이달의 독립운동가 (100)
이달의 6·25전쟁 호.. (77)
독립 이야기 (392)
국가 수호 이야기 (136)
민주 이야기 (33)
웹툰 (209)
훈훈-터[온라인기자단] (1866)
훈남훈녀 온라인기자단 (1859)
얻을-터[이벤트&이야기] (479)
훈터 이벤트 (342)
보훈 퀴즈의 신 (135)
금주의 인기 포스트
평창 동계올림픽 계기 네덜란드 참전용사 재방한 퀴즈 이벤트
1910년 2월 14일, 안중근 의사의 사형선고일
설 연휴 기간, 국립묘지 안장 및 보훈병원 이용 안내
네덜란드 참전용사, 평창 동계올림픽으로 대한민국과 다시 만나다
국가보훈처 동영상
청년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