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5,587,325
  • Today | 1,675
  • Yesterday | 2,215

 

 

 

 

 

 

 

 

의병에서 독립군으로, 무장투쟁을 주도한 지도자

안중근 의사의 동지, 조응순 선생


조응순 선생은 1908년부터 1920년대 전반에 이르러 연해주와 북만주 등지에서 무장투쟁을 주도한 대표적 지도자입니다.


1908년, 조응순 선생은 연해주에서 전제익 의진에 들어가 의병 300여 명과 함께 일본군과 교전을 벌였습니다.

1914년에는 합성학교를 설립하고 이범윤, 최재형 선생과 함께 독립운동 방략을 협의하기도 했지요.


1909년, 안중근 의사 등 12명과 함께 독립운동에 헌신할 것을 다짐하며 단지동맹을 맺었고, 이토 히로부미 처단 의거에도 일조했습니다.


1919년 한국독립단을 결성하고 부단장으로서 일본 관헌을 공격했고,

1921년 한국의용군 결사대장으로 대원을 모집하고 군자금을 모아 임시정부에 보내다 체포되어 옥고를 치렀습니다.


조응순 선생의 형(刑) 집행 내역이 기록된 '신분장 지문원지'에는 왼손 네 번째 손가락의 지문이 찍혀 있지 않습니다. 안중근 의사 등 12명과 함께 단지동맹을 맺었기 때문이지요.


조응순 선생은 지난 11월 17일, 제78회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건국훈장 독립장에 추서되었습니다.


일제강점기, 연해주와 북만주 등지에서 독립을 위해 헌신했던 조응순 선생을 기억해 주세요.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유진

    2017.12.22 1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억하겠습니당!!!


안녕하세요. 훈남훈녀 온라인 기자단 10기 이대웅 기자입니다.


여러분은 순국선열의 날을 아시나요? 11월 17일, ‘순국선열의 날’은 일제에 침탈당한 국권 회복을 위해 목숨 바친 순국선열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독립정신을 계승·발전시켜 귀감으로 삼고자 제정한 정부 기념일입니다.


그렇다면 왜 11월 17일인지 궁금해 하실 것 같아요. 1939년 11월 2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임시의정원 제31회 회의에서 을사늑약이 체결된 1905년 11월 17일을 전후하여 많은 분들이 일제에 항거하여 순국하였으므로 이날을 ‘순국선열 공동기념일’로 제정하였습니다. 



지난 11월 17일, ‘제78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식’이 거행되었습니다. 작년과 다르게 서대문형무소 역사관에서 진행된 기념식에는 추워진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과 취재진이 자리하였습니다.

 

▲ 기념식에 참석한 학생들의 모습


기념식은 개식, 국민의례, 순국선열의 날 약사보고(박유철 광복회 회장), 독립유공자 포상(이낙연 국무총리), 기념사, 기념공연, 순국선열의 노래 제창, 그리고 폐식 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국기에 대한 경례, 애국가 제창(1절~4절),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이후 박유철 광복회 회장의 순국선열의 날 약사보고가 이어졌습니다. 


▲ 박유철 광복회 회장의 약사보고


다음은 이낙연 국무총리가 대한민국의 자주독립을 위해 헌신하신 독립유공자에 대한 정부 포상을 하였습니다. 


이번 순국선열의 날을 계기로 66명의 독립유공자에 대해 서훈이 추서되었는데요. 기념식에서는 서훈 추서자 5분(故 최산두 님, 故 남현서 님, 故 손익극 님, 故 이직현 님, 故 김용덕 님)의 유족에게 훈장이 전수되었습니다.


▲ 독립유공자 훈장 전수


이어서 이낙연 국무총리가 기념사를 전했습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기념사에서, “선열들은 나라를 잃었지만 광복의 희망은 잃지 않으셨습니다.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으로 조국은 광복을 이루었습니다. 그리고 세계가 놀라는 지금의 대한민국을 건설했습니다. 선열들의 거룩한 헌신이 없었다면 지금의 우리도 없었을 것입니다. 대한민국도 국민모두도 선열들께 한없는 빚을 지고 있습니다.”라며 순국선열의 숭고한 정신을 기렸습니다.


또한, “자라나는 세대가 조국에 더 큰 자긍심을 갖도록 올바른 역사교육을 하겠습니다. 조국 광복을 위해 희생하셨음에도 해방조국에서 정당하게 평가되지 못하거나 합당하게 예우 받지 못하신 분들이 적지 않습니다. 이런 부끄러운 일이 없어지도록 정부가 더 적극적으로 나서겠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 이낙연 국무총리의 기념사


이후 기념공연, 순국선열의 노래 제창, 그리고 폐식으로 기념식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 뮤지컬 배우 이지훈


▲ 기념공연


▲ 영상시청


▲ 순국선열의 노래 제창


저는 기념식이 끝난 이후, 참석하신 월남전 참전 용사 장광선 님과 인터뷰를 할 수 있었습니다.

 

▲ 월남전 참전 용사 장광선 님


Q. 순국선열의 날 기념식이 가지는 의미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A. 오늘의 행사가 제78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식이잖아요. 알다시피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은 일제강점기 우리나라의 독립을 위해 많은 순국선열이 고문을 당하고 희생하신 곳입니다.


이러한 분들을 기리는 행사를 그저 일 년에 한번 있는 행사라고 지나칠 것이 아니라, 지금 우리나라가 여러 가지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으니 이 분들을 기억하고 매사에 애국심을 가지고 임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Q. 기념식에 참석한 소감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A. 기념식에 학생들과 일반 국민들이 많이 참석해 있는 모습을 보니 우리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이 더욱 생겨나는 듯합니다. 저 또한 월남전에 참전했던 국가유공자입니다. 사람들이 애국심을 가지고, 나라의 소중함을 깨달았으면 합니다.


 

이렇게 ‘제78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식’은 마무리되었습니다.

저도 이번 기념식을 취재하면서 순국선열의 희생에 대한 의미를 되새겼고, 앞으로 어떤 마음가짐으로 살아가야 할지 방향을 정할 수 있었습니다. 선열들의 독립정신을 기억하며, 자유로운 나라에 살고 있다는 것에 감사한 마음을 가지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순국선열의 날이란?

순국선열의 날은 11월 17일로, 국권 회복을 위해 헌신하신 순국선열의 독립정신과 희생정신을 기리는 정부기념일입니다. 순국선열의 날의 의미와 비슷한 의미를 지닌 현충일이 있습니다. 실제로 순국선열의 날을 제2의 현충일이라고도 부르기도 하는데요, 순국선열의 날과 현충일의 차이점은 무엇일까요?

 

순국선열의 날은 독립운동을 펼치다 조국의 광복을 보지 못하고 순국한 분들을 기리는 날입니다. 반면 현충일은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고 순국선열 및 전몰장병의 숭고한 호국정신과 위훈을 기린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습니다.

 

순국선열의 날은 공휴일로 제저되어 있지 않아 많은 분들이 알지 못하고 지나치는 경우가 많은데요, 순국선열의 날 역시 잊지 말아야 할 중요한 날입니다. 11월 17일, 순국선열의 날에 선열들의 숭고한 뜻을 기억합시다.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카테고리 (4291)
알림-터[소식&공지사항] (342)
국가보훈처 소식 (274)
보훈행사일정 (65)
정책-터[보훈정책] (646)
훈훈한 보훈 정책 (417)
인포그래픽 (66)
카드뉴스 (68)
정책브리핑 (94)
궁금-터[호국보훈이야.. (948)
이달의 독립운동가 (100)
이달의 6·25전쟁 호.. (77)
독립 이야기 (392)
국가 수호 이야기 (136)
민주 이야기 (33)
웹툰 (209)
훈훈-터[온라인기자단] (1866)
훈남훈녀 온라인기자단 (1859)
얻을-터[이벤트&이야기] (479)
훈터 이벤트 (342)
보훈 퀴즈의 신 (135)
금주의 인기 포스트
평창 동계올림픽 계기 네덜란드 참전용사 재방한 퀴즈 이벤트
1910년 2월 14일, 안중근 의사의 사형선고일
설 연휴 기간, 국립묘지 안장 및 보훈병원 이용 안내
네덜란드 참전용사, 평창 동계올림픽으로 대한민국과 다시 만나다
국가보훈처 동영상
청년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