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otal | 4,973,463
  • Today | 1,060
  • Yesterday | 3,297










1953년 7월, 6.25전쟁 정전협정 체결을 앞둔 상황에서, 중공군은 이른바 '7.13 공세' 라는 대규모 공세를 펼쳐왔습니다.


당시 강원도 김화군 원동면에 위치한 교암산은 인근의 야산지대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방어상 핵심고지였는데요. 교암산의 금성 돌출부를 차지하기 위한 공세도 그 중 하나였습니다.


당시 교암산은 김교수 대위가 속한 제6사단이 방어를 담당하고 있었는데요. 7월13일, 중공군은 최전방에 있는 제7중대를 먼저 공격한 후 김교수 대위가 지휘하던 제6중대에 공격을 가해 왔습니다.


1개 연대 규모 이상의 중공군이 제6중대를 완전포위하게 되자, 김교수 대위는 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전 포병의 진내사격을 요청하는 한편 중대원에게 동굴로 대피할 것을 명령했습니다.


즉각적인 아군 포병의 진내사격이 제6중대 진지인 '가'고지를 강습하였습니다.

김교수 대위는 모든 중대원을 진두지휘하며 적을 향해 몸소 수류탄을 투척하고, 중대원들과 함께 유례없는 백병전을 벌이며 진지를 사수했습니다.


김교수 대위는 '나가 싸우자'며 부대원들을 독려하였고, 선두에서 적과 치열한 육박전을 전개하던 중, 적의 총탄에 맞고 전사했습니다. 6중대 부대원 대부분이 목숨을 잃을 정도로 처절한 사투 끝에 지켜낸 귀중한 시간, 이 덕분에 인접 부대는 안전하게 철수할 수 있었습니다.


정부는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고 혈전을 벌였던 김교수 대위의 희생정신을 높이 평가하여 1953년, 태극무공훈장을 추서했습니다.


1개 중대 병력으로 중공군의 연대 병력과 맞서 싸우는 열악한 환경에서도 포기하지 않았던 김교수 대위.


임전무퇴의 정신으로 자신을 희생한 김교수 대위의 용기와 애국심을 기억해 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복 이후 1947년 6월 국군의 전신인 국방경비대에 입대하여 부산에 주둔하던 제5연대에 배속된 김만술 대위는 1948년 ‘여순 10.19사건’ 진압작전과 태백산맥 등지에서 준동하던 공비토벌작전에 기관총 사수로 참여하였으며 6.25전쟁이 발발한 후 평양 탈환작전을 비롯한 주요 전투에 참전하여 탁월한 지휘능력을 인정받은 그는 1953년 7월 15일 특무상사에서 육군 소위로 현지 임관되어 제1사단 제11연대 소대장으로 부임하였습니다. 부임 당일 소대원 35명과 함께 베티고지를 지키고 있던 2소대장 김만술 소위는 야음을 이용해 인해전술로 공격해오던 중공군 제1군 예하 제1사단의 2개 대대 규모의 적을 맞아 수차례의 공방전을 벌이면서 13시간 동안 치열한 혈전을 전개하여 적350여명을 사살하는 혁혁한 전공을 거두었습니다. 김만술 대위는 1954년 태극무공훈장과 미국십자훈장을 수여받았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94931일 해군 중령으로 임관한 박옥규 제독은, 군 입대 전에도 해원양성소의 조선인 최초의 졸업생으로서, ‘최고의 선장이라고 불렸을 정도로 진정한 해운인으로 칭송받았습니다. 이후 해군본부 작전국장, 미국 함정 인수단장, 해군본부 작전참모부장을 역임하였습니다. 6·25전쟁 발발 이후 1952년 해군본부 인사국장에 이어 해군 작전참모부장으로 발령된 그는 1953년 해군 소장으로 진급하는 한편 6월에는 해군의 수장인 총참모장에 임명되어 195410월말까지 휴전에 따른 전쟁의 마무리와 해군발전에 온 힘을 쏟았습니다. 적의 해상봉쇄를 위시한 상륙작전과 군수물자 수송, 적진 포격 등 한 치의 차질 없는 전시임무 수행으로 혁혁한 전공을 세워 박 제독은 태극무공훈장과 충무무공훈장을 수여받았고, 이어 미 동성훈장을 수여하는 영예를 차지합니다.


1971128일 타계한 박옥규 제독을 추모하기 위해 해군과 거문도 유지 등 건립추진위원회에서 198311, 그의 고향 전남 여수시 삼산면에 송덕비가 세워졌습니다. 또한 201036, 박옥규 제독은 해기사 명예의 전당 선정위원회에 의해 <명예 해기사 전당 헌정인물>로 선정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대한민국 훈남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카테고리 (4291)
알림-터[소식&공지사항] (342)
국가보훈처 소식 (274)
보훈행사일정 (65)
정책-터[보훈정책] (646)
훈훈한 보훈 정책 (417)
인포그래픽 (66)
카드뉴스 (68)
정책브리핑 (94)
궁금-터[호국보훈이야.. (948)
이달의 독립운동가 (100)
이달의 6·25전쟁 호.. (77)
독립 이야기 (392)
국가 수호 이야기 (136)
민주 이야기 (33)
웹툰 (209)
훈훈-터[온라인기자단] (1866)
훈남훈녀 온라인기자단 (1859)
얻을-터[이벤트&이야기] (479)
훈터 이벤트 (342)
보훈 퀴즈의 신 (135)
금주의 인기 포스트
7월 27일은 정전협정 및 유엔군 참전의 날, 3년여의 길고 긴 전쟁의 쉼표를 찍다
[대한민국이 보내는 감사의 편지] 이벤트 페이지 소문내고 선물 받아가세요!
[트위터 이모티콘 공모전] 제72주년 광복절 기념 이모티콘 만들기에 도전해 보세요!
독립운동가들의 변호인 후세 다쓰지, 일본인 최초 대한민국 건국훈장 수훈
국가보훈처 동영상
청년정책

티스토리 툴바